여수 웅천 장도공원, ‘예술로 치유되는 힐링섬’으로 재탄생

날짜
2024.06.05
조회수
454
담당부서
공원과
연락처
061-659-4627
49억 원 규모의 ‘예술의 숲’ 완성…남해안권 문화예술 상징물(랜드마크) 기대

여수 웅천 장도 공원이 ‘예술로 치유되는 섬’으로 재탄생했다.

여수시(시장 정기명)가 최근 웅천장도 공원 내 9만 2,865㎡ 부지에 ‘예술의 숲’ 조성 사업을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.

‘예술의 숲’은 지난 2021년부터 국도비 22억 원을 포함 49억 원이 투입돼 3개 년도에 걸쳐 조성됐다. 다도해 정원, 난대 숲 복원, 하프 정원 등의 주제(테마)정원을 비롯해 해안 갑판(데크)로 등 산책로, 쉼터, 야외무대까지 갖췄다.

앞서 여수시는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2020년 전남도와 지에스(GS)칼텍스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, 조경․문화예술․환경 등 각 분야 전문가의 의견을 거쳐 공원계획을 수립했다.

이로써 ‘예술의 숲’의 방문객은 청정 숲과 예술이 어우러진 자연 속에서 휴식과 치유의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특히 지난달 장도 공원 입구에 준공된 인공 암 야외무대는 다양한 분야의 공연장으로 활용돼 지역민과 관광객에 자연과 어우러진 이색적인 문화예술 공연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

여수시는 이번 준공을 기념해 5일 환경의 날 기념행사, 8일에는 기존 해변문화공원에서 하던 청춘거리공연(버스킹)을 인공 암 야외무대에서 개최할 예정이다.

정기명 여수시장은 “장도의 지리적인 특색을 잘 살린 아름다운 예술의 숲 조성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전시 복합 산업(마이스) 시설인 장도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장도가 남해안권 문화예술의 상징물(랜드마크)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”라고 밝혔다.
1
1
1
1